AICC 솔루션 사업 본격화로 AI 기술 영역 확대

2024-06-19
조회수 112
  • SKT 콜봇 플랫폼, 챗봇 구성요소 더한 기능 고도화 작업 협업 중
  • AICC 고도화에 필요한 컴포넌트 지속 발굴 및 솔루션 형태 개발 추진

기업용 메시징 서비스 및 양방향문자서비스, 스마트카 솔루션 제공 기업 인포뱅크(대표 박태형)가 AICC(AI Contact Center, 인공지능컨택센터) 솔루션 사업을 본격적으로 확대하며 엔터프라이즈 AI 기업으로 도약한다.

인포뱅크는 AICC 분야로 사업 영역 확대를 목표로 SK텔레콤과 함께 협업에 나선다. 

먼저, SK텔레콤 콜봇 개발 및 딜리버리 파트너로서 SK텔레콤 AICC솔루션의 챗봇을 고도화하는 작업을 진행 중이다. 지난해부터 SK텔레콤의 콜봇 솔루션 개발 용역 사업을 수행하며 쌓은 노하우를 기반으로 AI 엔진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고 업무 분석, 대화모델 설계 및 컨택센터 개발 역량을 강화해 나가고 있다.

또한 기존 인포뱅크 채팅 상담 솔루션 ‘아이톡(iTalk)을 AICC 시장 요구사항에 맞게 2.0 버전으로 고도화 작업을 진행 중이며, 다양한 포맷의 문서를 업로드하면 저장된 내용을 파악해 원하는 답변을 제공하는 LLM(대규모언어모델) 기반 AI 챗봇 서비스 ‘채티스트’를 론칭하는 등 IT 기업으로서 축적된 개발 노하우를 기반으로 다양한 프로젝트를 추진 중이다.

앞으로도 AICC 고도화 작업에 필요한 컴포넌트를 지속적으로 발굴하여 솔루션 형태로 개발할 계획이며, AI를 활용한 옴니채널 상담, 대화분석, 음성 데이터 처리 등 AICC를 운영하는데 필요한 기술 개발에 적극 나설 방침이다.

한편, 인포뱅크는 기업과 고객들의 상호작용을 보다 효율적이고 생산적으로 처리할 수 있도록 돕는 사업역량을 적극적으로 키워 나갈 예정이며, 고객사의 사업 분야에 따라 알맞은 솔루션을 제공해 구축부터 운영 및 관리까지 올인원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박태형 대표이사는 "이번 SK텔레콤 및 업계 선도 기업들과의 협력은 인포뱅크가 추구하는 엔터프라이즈 AI 기업으로 성장하기 위한 발판”이라며, “기업-고객 간 커뮤니케이션에서 AI의 활용이 중요해진 만큼 인포뱅크 또한 이러한 변화의 최전선에서 노력해 나가겠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참고:  지디넷코리아]

https://zdnet.co.kr/view/?no=20240619101619